커뮤니티

부산관광공사, 인바운드 여행사 간담회 개최

관리자
조회수 59

[부산광역시, 부산관광공사가 '인바운드 관광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부산관광공사]


[메트로신문] 부산광역시, 부산관광공사는 지난 3월 31일 부산의 주요 인바운드 여행사를 초청, 위드코로나 이후 

방한 시장과 올해 북항에서 개최할 예정인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BOF)의 상품화 현안을 토론하는 

'인바운드 관광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K-팝에 대한 해외 관람객의 뜨거운 반응과 관심을 방한 관광시장 회복 동력으로 십분 활용하고, 

2030 부산월드엑스포 유치를 위한 도시 인지도 제고를 위한 기회로 활용하면서 

부산관광산업 주요 현안들에 대해 깊이 있는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간담회에서는 정상급 아이돌그룹을 활용한 상품개발을 위한 실효성 있는 아이디어를 모색하고

앤데믹(Endemic) 이후 오프라인 공연 관람객을 모집할 수 있는 다양한 의견을 수렴했으며 

부산 인바운드 관광시장에 당면한 현안, 애로사항과 제도개선 관련 의견들도 청취했다.

 

부산관광공사 이정실 사장은 "코로나 팬데믹 이후 얼어붙은 부산 인바운드 시장에 

2022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이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도록 업계와의 긴밀한 협력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공사는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의 글로벌 온라인 팬덤층 5만명을 오프라인으로 방문할 수 있도록 홍보하고 

특히 한류 콘서트는 고부가상품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여행업계와 지속적으로 소통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메트로신문 부산취재본부=이도식 기자 metrobusan@metroseoul.co.kr 


원문기사 보기>>

0 0